ENGLISH| CHINESE| JAPANESE| VIETNAM

메뉴열기
알림NOTICE
  • 알림
  • FITI뉴스

FITI뉴스

FITI시험연구원, 에티오피아 기관과의 업무 협약 체결로 아프리카 진출의 교두보 마련

FITI시험연구원, 에티오피아 기관과의 업무 협약 체결로 아프리카 진출의 교두보 마련

작성일 첨부파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6-06-29
첨부파일
아프리카보도자료.jpg
* ETIDI (Ethiopian Textile Development Institute) 방문

FITI시험연구원은 지난 5월 25일에서 6월 4일까지 9일간 박근혜 대통령의 아프리카 3개국 순방에 발맞춰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과의 긴밀한 협력으로 에티오피아 섬유산업의 주요 기관과 업무 협력을 체결하였다. 

금번 순방은 지난 5월 있었던 이란방문(236개사 236명)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큰 규모로 구성된 것으로 기업 124개 공공기관 및 단체 42개 등 총 166개사에서 169명이 참여하였다.

FITI시험연구원 부원장(박순덕)을 비롯하여 국가기술표준원 원장(제대식) 등 3기관의 7명이 표준화 기관과의 MOU 체결 등 시험 인증 분야의 상호 협력 증진에 기여하였다.

금번 업무 협약은 에티오피아 산업부의 섬유개발원(ETIDI)와  과학기술부 산하 적합성 평가기관(ECAE)와 체결 된 것으로 주요협약 내용은 ▲ 시험성적서 발급을 포함한 시험, 검사, 인증관련 서비스의 상호협력 ▲ 전문인력, 기술정보 및 학술정보 공유 ▲ 고객확보를 위한 마케팅 활동의 상호협력으로 이루어졌다.

  * ETIDI : Ethiopian Textile Development Institute
  * ECAE : Ethiopian Conformity Assessment Enterprise

아프리카는 연평균 성장률이 5%가 넘는 세계 시장에서 마지막 남은 블루오션이라고 불리는 곳이며, 특히 에티오피아, 우간다, 케냐는 자유무역협정(TFTA), 동남아프리카 공동시장(COMESA) 등의 주요 경제공동체 회원국으로 성장 잠재력이 가장 큰 국가 중 하나이다.

특히 섬유산업에 있어서 대륙의 풍부한 노동력과 저렴한 인건비가 장점으로 부각되고, 미국과 유럽이 아프리카에서 생산된 제품에 대해 무관세 혜택을 제공하며 서구 바이어의 투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국내 기업으로 주요 OEM 수출기업인 영원무역의 에티오피아 현지 투자가 본격화 되는 등 국내 기업들의 아프리카 진출도 가속화 되고 있다.

이에 기업들의 현지 품질평가에 대한 요구가 늘어나고 있으나, 아직 아프리카 지역에서 평가를 위한 장비구축, 인력교육 등에 부족함이 있는 실정이다. 

이번 체결된 MOU는 초기 단계의 협약이지만, 향후 ODA 등의 프로젝트를 통해 현지 기관의 역량 강화를 달성한 후, 양 기관간의 실질적인 업무 협력을 전개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FITI시험연구원 박순덕 부원장은 “이번 MOU를 통해 아프리카 대륙에서 우리원의 시험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기틀을 마련할 수 있었다.” 며, “앞으로 정부 부처의 지원 사업 등에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신대륙에서의 협력 거점을 확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